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타이틀 곡에 가려 빛을 보지 못한 발라드 Part. 3

Posted By Sunnу

2008년 2월 26일 써니의 음악공간♪

'마흔다섯 번째 공간'



사람들은 모두 손톱을 깨무는 버릇이나 다리를 떠는 버릇, 혹은 눈에 띄지 않는 버릇이라도 누구나 한두 가지는 가지고 있습니다. 이 버릇은 종류도 많아서 손버릇, 말버릇, 입버릇 등의 익숙한 버릇에서부터 눈버릇과 코버릇 등의 조금은 낯설게 느껴지는 버릇과 사람을 대하는 태도에 대한 버릇 등까지 많은 종류를 가지고 있습니다.많은 종류를 가지고 있는 만큼 여러 가지의 의미로 사용될 수 있기 때문에 우리 주변의 여러 분야에서 매우 넓게 사용되고 있고 이는 대중 가요에서도 마찬가지 입니다.


버릇이라는 소재는 발라드 등의 곡에서 자주 등장하는 단골 손님 중에 하나로 많은 발라드 가수의 노래에서 효자 노릇을 톡톡히 했습니다. 우리가 기억하는 대형 남자 발라드 가수의 마지막 세대인 조성모 또한 이 버릇이라는 소재가 쓰인 곡이 하나 있었는데 조성모의 5집 앨범 '가인'에 실려있는 '버릇처럼'이라는 곡이 바로 그 것으로, 조성모의 5집 활동 당시 같은 앨범에 실려있는 피아노, 내 것이라면, 사랑할 때 버려야 할 몇 가지 등의 노래에 가려 빛을 보지 못했던 곡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버릇처럼'



사실 이 곡은 유명한 작사가 조은희가 작사를 하고, 가수 김조한이 작곡을 한 곡입니다. 김조한이 작곡을 해서 그런지 R&B의 느낌이 노래의 멜로디에서 군데군데 묻어나고 있는데, 여기서 재밌는 것은 김조한이 조성모에게 보컬 지도를 해 주었는지, 조성모가 김조한 스타일의 창법으로 노래를 소화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김조한 스타일의 발성과 깔끔한 기교, 그리고 김조한 특유의 바이브레이션까지... 김조한의 창법을 조성모의 목소리로 들어볼 수 있는 아주 귀한(?) 곡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부담감 없이 들려오는 목소리와 늘어지지 않고 리듬감이 살아있는 멜로디, 그리고 작사가 조은희의 곡에 꼭 맞는 군더더기 없는 가사가 잘 어우러진, 쉽게 따라 부를 수 있고 흥얼거릴 수 있는 노래기 때문에 카페나 조용한 곳에서 듣기 좋은 '편안한 발라드 곡'이라고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연인을 떠나 보내고도 버릇처럼 다시 연인을 찾게 되고 생각하게 되는 남자의 마음을 노래한 조성모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함께 따뜻한 하루 되시고, 늦겨울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여러분은 건강도 챙겨주는 따뜻한 음악 페이퍼, 써니의 음악공간과 함께하고 계십니다.





 



※음원은 게시일을 기준으로 약 1주일간 제공되며 1주일 후에는 삭제됩니다

신고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그 외 구독 옵션

Comment List

  1. rudo


    여러분은 건강도 챙겨주는, 에서 은근히 지어지는 미소는 뭘까요?ㅋ
    저 이노래는 처음 들어보는것 같아요.
    오랜만에 듣는 조성모씨의 음색은 참 좋군요.ㅋ

  2. BlogIcon Sunnу


    읽는 음악방송, 써니의 음악공간입니다 ㅋ

  3. 박양


    처음 들어보는 곡이지만 역시 조성모의 목소리는 너무 멋지네요.. :)
    잘 듣고 갑니다.. :D

  4. BlogIcon Sunnу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D

  5. BlogIcon 영경


    소속사를 옮기고 나서 조성모의 인기가 하락했던 것 같아요.ㅎ
    창법도 예전에 비해서 바뀐 것 같았거든요. 아무튼 추억 속의 가수가 되어가는 것만 같아서 좀 안타깝네요.

  6. BlogIcon Sunnу


    계속 스스로 변화를 주려는 것이겠죠..
    나쁘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

  7. BlogIcon Malick™


    조성모 정말 오랜만이네요.
    빛을 보지 못했다는 말이 적절하네요~ 잘 듣다 가요~

  8. BlogIcon Sunnу


    네, 소중한 댓글 감사합니다. ^^

  9. BlogIcon 버그니?


    잘~ 감상하고 갑니다~

  10. BlogIcon Sunnу


    네, 감사합니다 ^^

  11. BlogIcon Hee


    오랜만에 듣는 조성모노래군요..
    음...몰랐던 노래인데 차분하고 좋네요..
    음..피아노로 컴백할 때..
    기존의 조성모와는 다른 색깔을 보여주고 싶다는 식의 인터뷰를 했었는데..
    그 때 활동했던 곡보다 이 곡이 더 그 인터뷰에 어울리는 것 같네요... : )
    잘 듣고 갑니다~

  12. BlogIcon Sunnу


    듣기에 부담감이 없는 곡이죠. :D

    ※Hee님 블로그에 새 글을 봤는데
    초대장을 100장이나 가지고 계시다니
    대단하시네요. +_+

  13. BlogIcon 페니웨이™


    한때 조성모가 가요계를 독식하던 때가 있었는데.. 아마 소속사 바꾸면서 부터 개털됐죠? ㅡㅡ;;

  14. BlogIcon Sunnу


    소속사를 바꾸던 시점부터 한국 가요계가 서서히 가라앉기 시작했고 mp3도 활성화되기 시작했던 것 같네요. 꼭 소속사 탓만은 아닌 것 같습니다 ^^;

  15. BlogIcon Yasu


    아, 조성모였네요.
    왜 이수근이라고 생각했을까요? ^^

  16. BlogIcon Sunnу


    조성모 팬들이 보면 큰일나십니다, 예 그렇구 말구요.

  17. 아홉가지


    잘 듣고 갑니다 ~

  18. BlogIcon Sunnу


    감사합니다~

  19. BlogIcon 러브네슬리


    조성모 지금 군생활 잘하고 있겠죠? ㅠㅠ
    보고 싶어지네요~ ㅋ
    요즘에 써니님 발라드에 빠지신듯? ㅋ
    뭔 계기가 있나요?
    사랑에 빠지신거라도 ?ㅇ.ㅇa

  20. BlogIcon Sunnу


    발라드 특집인걸요 ^^;

  21. BlogIcon 가눔


    아...조성모씨 군생활 하고 계신가요? ^^ 요즘 통 안 보이는 가수들이 많아서
    해외에서 활동하시거나 잠수타는 중이라고 생각했었답니다. -_-;

  22. BlogIcon 불닭


    성모행님 오랜만에 뵙네요 ㅋ 반가워요 ㅎ

  23. BlogIcon Sunnу


    전 불닭님이 반갑네요 ^^

  24. BlogIcon Zet


    노래 좋네요. 조성모~ 불멸의 사랑과 투헤븐이 젤 좋았어요. :)

  25. BlogIcon Sunnу


    투헤븐 좋죠.. 불멸의 사랑은 너무 높아요 ^^;

  26. 윤진


    아앗 이 노래 정말 좋아하는 노랜데!
    아..조성모~ 참 좋아했어요..^^

  27. BlogIcon Sunnу


    아 그러시군요 ^^

  28. BlogIcon 권대리


    써니님 블로그에 오면 항상 귀가 즐거워지네요~~^^
    늘 고맙습니다. ㅎㅎ

    편안한 발라드라 좋아요~ 늦은 시각에 듣기에도 부담없이 좋은데요?

  29. BlogIcon Sunnу


    뭘요.. 음악 트는 걸로 반은 먹고 들어가는 블로그입니다 ㅎㅎ

  30. BlogIcon 짱군


    조성모 오랫만에 듣네요..
    역시..오랫만에 들어도..너무나도 감미롭네요..^^
    잘듣고 갑니다. ^^

  31. BlogIcon Sunnу


    역시 대가수는 시간이 지나도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시네요 ^^

  32. BlogIcon 장대비


    5집 가인에는 참 좋은노래가 많은것 같습니다. 피아노도 그렇지만 X재팬의 요시키가 작곡했다는 그대뿐이어서 같은 노래도 제가 참 좋아했는데..내것이라면, 사랑할때 버려야할 몇가지 같은 노래도 좋았고..
    5집은 전체적으로 조성모가 기존의 창법을 버리고 다양한 시도를 한 느낌이 나더라구요.
    처음에는 5집 이름을 Hestory로 하려다가 비슷한 시기에 발매된 김건모 8집이 Hestory라는 이름으로 나와서 조성모가 어쩔 수 없이 가인으로 바꿨다는데 결과론적인 이야기지만 참 좋은 작명 같습니다.
    가끔 느끼지만 써니님과 저는 좋아하는 발라드 코드가 비슷한 것 같아요^^

  33. BlogIcon Sunnу


    그대 뿐이어서는 시원시원한 것이 꽤 인기가 있었죠..
    팬들을 위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었습니다.

    앨범 타이틀에 대한 이야기는 처음 듣네요.. 그런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었군요...^^

    그리고 앞으로는 코드가 다른 발라드만 포스팅 하도록 하겠습니다.. (청개구리 심보입니다. :D)

Leave a Repl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