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당신은 어디로 가고 있나요?

Posted By Deborah
2009년 5월 29일 금요일

"139번째 음악 페이퍼"




살아 가다 보면 무작정 떠나고 싶은 순간이 있습니다. 바로 그런 한 주간을 보냈던 것 같습니다. 다들 어디로인가 떠나고 싶은 계획들은 없으신가요? 만약 당신에게 몇일의 시간과 돈이 주어지게 된다면 어디를 가고 싶으신가요?


저의 경우라면 시원한 바다를 보고 싶은 생각도 들고 아무도 없는 곳에서 사랑하는 사람과 단 둘이 있고 싶은 생각이 간절합니다. 이렇게 마음으로만 상상하는 상상여행을 가끔씩 해 보기도 하는데요.


상상속에서 누군가를 만나거나 특별한 이벤트를 하게 된다면.. 상상 속이지만, 돈 들지 않고 떠날수 있는 가벼운 마음이라 부담이 없습니다. 단, 아쉬움이라는 것이 남아 있습니다. 현실이 아니기에 가질수 없는 것이기에 더 그러합니다.


깊은 한 숨을 쉬어 봅니다. 그래도 좋습니다. 가끔 내가 아닌 다른 사람이 되어 보는 것도 좋습니다. 어쩌면 내 자신에 숨겨진 또 하나의 나를 발견 할테니 말입니다.


안녕하세요. 새롭게 써니의 음악공간에 새 필진으로  참여하게 된 데보라입니다. 처음 어떤 곡으로 여러분을 찾아 뵈올까 많은 고민을 하던 차에 생각났던 곡이 있습니다. 예전 하드락의 전설 그룹이였던 레드제플린의 조용한 발라드곡으로 잔잔하게 우리 가슴을 적혀줄 곡입니다. 레드제플린의 77년 미국 실황공연 가운데서 듣겠습니다. GOING TO CALIFORNIA(캘리포니아로 갑니다.)입니다.


 


내 담배와 함께 술을 마셔버린 불 친절한 여인과 하루를 보냈습니다.
새롭게 출발하려고 결심했어요.
마음은 아픈 가슴을 안고 캘리포니아로 갈려고 합니다.


어떤 사람이 말하더군요.
그곳에는 눈에는 사랑이 가득하고 머리에는 꽃을 꽂은
여자가 있다고 하더군요.


거대한 제트기에 다가올 기회를 걸었습니다.
그들이 당신에게 모든 것이 같다고 말하는 것을 용납해서는 안 돼요.


바다는 붉게 물들었고 하늘은 회색빛을 띠고 있었죠.
오늘 다음에 내일이 올지 궁금했어요.
산과 협곡이 떨리면서 진동을 냈어요.


태양은 아이 같이 깨어나기 시작했어요.
마치 부를 상징하는 신 같았습니다.


코를 꼬집어 보자 날기 시작했습니다.
이러다 가라 앉게 되고 말 거에요.
내가 제시간 안에 도착 하게 되면 줄을 던져 주세요.


위로 곧게 높은 곳을 달려 갈 수 있는 길이 있다면 그곳에서 당신을 만날 거에요.
왕이 없는 여왕을 찾으려고 말입니다.


그들이 말하기를 그녀는 기타를 연주하고 울면서 노래를 불렀다고 합니다.
동이 틀 때까지 말발굽 소리가 나도록 백마를 타고 달렸습니다.
아직 태어나지 않은 여인을 찾으러 다니고 있어요.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그녀를 말입니다.


나의 꿈은 산 언덕 위에 서 있습니다.
스스로 말하기를 힘들지 않아.. 그다지 힘들어 보이지 않아.


레드제플린의 가사 말은 시적인 은유적 표현이 많이 있습니다.
혹시 가사말의 연결이나 해석이 잘못된 부분이 있다면 댓글로 지적해 주세요.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영어 가사 보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그 외 구독 옵션

Comment List

  1. 놀부흉내


    데보라누님, 반갑습니다. (n_n 6)

    세계적 명밴드인 Led Zeppelin 을 가져오실 줄은 .... ㅎㅎ
    저희는 팬까지는 아니지만, 가끔 위 밴드나 Deep Purple, Journey, Foreighner 등등 좋아하는 밴드도
    몇이 있고, 또 이렇게 느낌이 있는 발라드도 좋아해요.

    이렇게 필진에 참여하시니, 앞으로 좋은 글들과 많은 명곡들을 새로 파내주시기 바랍니다.

  2. BlogIcon 데보라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락밴드들의 발라드곡 들어 보면 감칠맛이 더 있죠. 앞으로 좋은 곡들 선곡해서 찾아 뵈올께요.

  3. BlogIcon 진사야


    어머 데보라님... 써니의 음악공간에 글을 기고하고 계셨군요!!
    의외의 곳에서 만나다니 반갑습니다 :-)

    커버가 참 마음에 쏙 드네요.^^

  4. BlogIcon Deborah


    진사야님 안녕하세요? 여기서도 뵈오니 좋은데요. 커버만 마음에 드셨나요? ㅠㅠ ㅎㅎㅎㅎㅎ

  5. BlogIcon 하늘다래


    레드제플린 가사가 시적인 은유가 많다는걸 아는 분들 많이 못봤는데~!!!
    역시 필진하실만 하군요!! 란 혼자만의 생각 ㅎㅎ
    반가워요 ^-^

  6. BlogIcon Deborah


    안녕하세요. 하늘다래님 반가워요. 댓글도 올려주시고 감사합니다. 앞으로 자주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Leave a Repl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