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좋은 소리를 이해해야 좋은 노래를 한다.

Posted By Sunn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는 어떤 사람의 노래를 들으면 그 사람의 실력을 느낌으로 알 수 있습니다. 음악에 대해 지식이 해박한 전문가들이야 물론 다르겠지만 음악에 대해 전혀 모르는 사람이라도 누가 더 노래를 잘 하는지는 느낌으로 알 수 있으며, 프로 가수들 중에서도 노래를 최고로 잘 하는 사람은 누구이고 그럭저럭 잘 하는 사람은 누구인지도 알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누군가가 노래를 잘 한다는 느낌을 주었을 때, 혹시 그 사람의 어떤 점이 그런 느낌을 주는지 혹시 한 번이라도 생각해 본 적이 있으신가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본격적인 보컬 트레이닝에 들어가기에 앞서 꼭 이해해야 할 것, 특히 좋은 소리에 대해 이야기해볼까 합니다.



1. 노래를 잘 한다는 건 무슨 뜻일까?


노래를 잘 한다는 느낌을 받게 만드는 요소들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시원시원한 목소리와 높이 올라가는 고음, 뛰어난 음감이나 리듬감, 감정 이입, 듣기 좋은 목소리(음색) 등... 이 중 딱 한가지를 꼽아서 이 것이 노래를 잘 하는 것이다 라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만, 위에 나열된 모든 요소들의 공통점은 결국 '소리'와 연결되어 있습니다.


여러분의 노래에서 어떤 점이 장점이던 간에 모든 것은 '소리가 좋다'라는 표현으로 설명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입을 떼어 첫 소절을 부르는 순간, 청중은 여러분의 노래 실력이 어느 정도인지 대충 느낄 수가 있고, 여러분이 좋은 소리를 가지고 있다면 계속 청중의 시선을 잡아둘 수 있겠지만 만약 그렇지 못하다면 청중은 여러분을 외면하고 노래에 집중하지 않을 것입니다.



우왕~

노래 끝내주게 잘하시네요?



2. 좋은 목소리는 어떻게 만들어 질까?


노래에서 좋은 소리라는 것은 여러 가지 요소가 모여서 만들어지는 복합적인 것입니다. 하지만 거기에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여러분의 목소리입니다. 노래를 힘겹게 부르고 있는 사람을 보고 있으면 우리도 숨이 넘어갈 것만 같고 지켜 보기가 힘이 듭니다. 하지만 노래 경험이 많고 잘 부르는 사람들을 보면 우리의 마음도 편하고 보기에도 전혀 부담이 없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많은 분들이 오해하시는 부분이 있는데 가수들이 노래를 힘겹게 부르는 것을 보고 '나도 힘겹게라도 그 노래를 소화할 수 있으면 되지 않느냐' 라는 생각을 가지고 젖 먹던 힘까지 쥐어 짜내서 힘겹게 노래를 부르는 사람들이 가끔 있습니다. 사실 가수들 같은 경우는 성대가 완전히 훈련되고 단련된 상태에서 추가적으로 노래에 깊이와 감정을 더하기 위해 표정을 찡그리고 그런 제스쳐를 취하는 것인데 이 것에 일종의 사기(?)를 당해 일반인들은 무작정 멋모르고 따라 하다가 성대 결절 등에 걸려 병원 신세를 지기도 하고 자신의 원래 목소리를 잃기도 하는데, 이런 착각이나 잘못된 생각을 가지지 않도록 항상 신중을 기해야 합니다.


일단 간단히 말해 좋은 목소리란 '성대에 힘이 들어가지 않은 상태에서 적당량의 복식 호흡과 함께 나오는 자연스럽고 편안한 목소리'를 가리킵니다. 말로는 매우 쉽게 들리지만 사실 한국 사람에게는 꽤나 어려운 일입니다. 서양에서는 입식 생활과 언어 자체에서부터 복식 호흡에 좋은 환경이라 어렸을 때부터 깊은 호흡으로 말하는 것에 익숙해져 있지만 한국 같은 경우는 좌식 생활과 함께 한국어 자체가 많은 호흡이 필요하지 않은 언어이기 때문에 한국 사람은 대체적으로 목으로만 말하는 습관에 길들여져 있습니다. 만약 말을 조금만 해도 목이 아픈 경우라면 올바른 발성법을 배우고 복식 호흡을 배워 불필요한 힘을 빼도록 해야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양이도 좋은 소리와 나쁜 소리를 구별할 수 있습니다.




3. 노래하듯이 말하고, 말하듯이 노래해라.


이런 한국 사람들에게 가장 자연스럽게 좋은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유도하는 트레이닝은 노래 하듯이 말하고, 말하듯이 노래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노래를 할 때에는 '노래를 한다는 것'을 너무 의식한 나머지 평소와 다르게 의도적으로 좀 더 큰 호흡을 하게 되는 경향이 있고, 그냥 말을 할 때에는 호흡에 대해 크게 신경 쓰지 않고 호흡을 매우 적게 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 두 가지의 경향은 사실 반대가 되어야 하는 것으로 노래하는 것처럼 말하고 말하는 것처럼 노래하는 습관을 들여야 합니다.


평소 생활에서 일반적인 대화를 나눌 때나 말을 할 때, 노래를 부르는 것처럼 크게 호흡을 들이마시고 천천히 내뱉으며 말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아마 한결 부드러워지고 자연스러운 억양이 들어가는 목소리가 만들어 질 것입니다. 조금 이해가 어렵다면 예전에 유명했던 광고의 카피 하나를, 마치 내가 배우가 된 것처럼 읽어 보는 방법을 사용해 보겠습니다.


'사랑은 움직이는 거야...'


위의 대사를 평소 말할 때처럼 읊어 보면, 진짜 배우들과는 다르게 어딘가 어색하고 딱딱한 느낌을 받을 것입니다. 그리고 실제로 이렇게 사람들 앞에서 연기를 한다면 그 어색함에 사람들은 웃음을 터트릴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번에는 숨을 깊게 들이마시고 천천히 호흡을 흘려 보내면서 대사를 읊어보시기 바랍니다. 어떠신가요? 호흡을 좀 더 깊게 한 것 뿐인데 놀랍게도 훨씬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억양이 들어간 느낌이 들고 어색함도 크게 들지 않을 것입니다. 바로 이 것이 우리가 평소의 모든 생활에 적용해야 하는 발성법으로 이 트레이닝을 꾸준히 일상 생활에 적용한다면 좀 더 울림이 좋고 깊이 있는 목소리를 만들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목소리가 좋아짐에 따라 사회에서 자신의 이미지도 훨씬 좋아지는 효과도 부가적으로 얻을 수가 있습니다.


약 2주 정도 노래하듯이 말하는 트레이닝을 하다 보면 꽤나 큰 효과를 볼 수가 있습니다. 그리고 난 뒤에 이번에는 반대로 말하듯이 노래를 부르는 트레이닝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이미 말을 할 때에 적당량의 호흡을 사용하는 트레이닝이 되어 있기 때문에 아마도 이전보다 훨씬 편해진 노래를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트레이닝 전과 후의 목소리를 mp3 플레이어 등을 이용해서 미리 녹음해 두었다면 '소리'에 큰 변화가 있음을 알 수 있을 것입니다.


꾸준히 트레이닝을 통해 열심히 연습하셔서 자신의 소리를 잘 가꿔보시기 바랍니다. 내가 굳이 신경 쓰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호흡이 베어 있는 '좋은 목소리'가 나오게 될 때, 아마 여러분은 주위 사람들로부터 이런 말을 듣게 될지도 모르는 일이니까요...
 

"예전에는 몰랐는데 목소리가 좋으시네요?"



다음 포스팅부터는 본격적인 보컬 트레이닝이 시작됩니다.





신고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그 외 구독 옵션

Comment List

  1. BlogIcon MAMACHARI


    오늘 쓰신 따끈한 포스팅이네요~
    저 처음 왔는데요 잘 온것 같아요^_^
    누구나 좋은 목소리, 좋은 노래실력을 갖고 싶어
    하는데 저도 마찬가지 거든요~
    구독도 하고 갑니다!~

  2. BlogIcon Sunnу


    구독까지 해주신다니 감사합니다 ^^ 앞으로 자주 뵈요~

  3. BlogIcon 아프냥


    와 읽다가 따라해봤는데 신기하네요! 가끔 말을 오래 할 경우가 있는데. 하고나면 목이 아프고 힘들더라구요.

    알려주신 방법을 생각하면서 해 봐야겠습니다:) 종종 들릴게요~!

  4. BlogIcon Sunnу


    네 몇 주 정도 신경써서 연습하셔야 효과가 있답니다~

  5. BlogIcon ludensk


    복식호흡은 도저히 모르겠어요ㅠㅠ

  6. BlogIcon Sunnу


    복식호흡도 차차 포스팅할 예정입니다 :D

  7. BlogIcon Early Adopter


    한번 연습해봐야겠군요..와우..-0-bb

  8. BlogIcon Sunnу


    굳이 연습이라고 정해놓지 말고 생활화 하시면 좋습니다 ^^

  9. BlogIcon 콜드레인


    저는 노래부를때 자꾸 쥐어짜는 듯한 소리가 나서... 제가 노래부른걸 들어보면
    좀 앵앵거리는 느낌이예요 ㅋ 목에 힘을 빼야할텐데 무작정 부르기만 한다고 힘이 빠지는게
    아니더라구요.

  10. BlogIcon Sunnу


    그렇죠.. 무작정 부르기마 하면 힘이 더 들어갈 수 있습니다 ㅠㅠ

  11. BlogIcon 러브네슬리


    아니 이런 방법이 -0-;;ㅋㅋㅋㅋ
    저를 위한 포스팅이군요 ㅎㅎ

  12. BlogIcon Sunnу


    어떤 면에서 네슬리님을 위한 것일까요? ^^

  13. BlogIcon 리처드파커


    고양이들은 그 조그만 몸에서도 그렇게 큰 소리를 낼 수 있잖아요.
    복식호흡만 하던 아기 때는 저도 분명 그게 가능했을텐데..;;

    고양이들한테 인기를 얻기위해서라도 오늘부터 노래하듯이 말하기 연습을 시작해야겠습니다 ㅎ
    화이팅~!

  14. BlogIcon Sunnу


    주인님이 노래를 잘 못부르면 고냥이들이 빤히 쳐다본답니다 ㅎㅎ

  15. BlogIcon 권대리


    20대 시절에 한창 친구들과 노래방에 묻혀 지내던 시절엔...
    노래를 부르다 보면..하나같이 느꼈던것은...

    복식호흡으로 노래부르면 좋을텐데...
    항상 목으로 부른다는걸 느꼈을땐...
    참 힘들더군요..ㅎㅎ

    오늘 포스팅 정말 최고네요~ㅎㅎ

  16. BlogIcon Sunnу


    저도 예전에는 그런 걸 정말 많이 느끼고 힘들어했죠.. ㅠㅠ

  17. BlogIcon 영경


    잘 읽었어요.
    예전에 김명기 보컬강좌 볼 때가 기억 나네요.
    한창 노래방 버닝 중이였던 때라 ㅎㅎ

  18. BlogIcon Sunnу


    지금은 버닝 안하시나요? ^^

  19. BlogIcon 영경


    요즘은 잘 안하죠. 노래방도 잘 안가니까...^^
    그냥 듣는 것에 만족하고 있어요.ㅎ

  20. BlogIcon jyudo123


    노래 잘 부르고싶은 저를 위한 글이군요.

  21. BlogIcon Sunnу


    ^^ 기초입니다 기초~

  22. BlogIcon 핑키


    잘듣고 이해하고..
    따라부르다보면 늘어여

  23. BlogIcon Sunnу


    노력이 가장 중요하죠 :D

  24. BlogIcon 나나


    힘겹게라도 소화하면... 여기서 완전 찔림ㅋㅋㅋ
    아 노래좀 잘했으면~~ㅋㅋ

  25. BlogIcon 페파민트


    저도 노래 잘 부르고 싶어요..그래서 글 내용 유심히 읽어 보았네요..
    고음 처리 잘 되는 분들 부러워요..

  26. BlogIcon Sunnу


    댓글 감사드려요. 노래는 항상 너무 어렵죠 ^^

  27. 무한대로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저도 목으로 쥐어짜는 소릴많이 낸다는 지적을 받았고, 감정표현이 전혀 안된다는 지적을 많이 들었는데, 일단 좋은 소리부터 만들고 그담에 감정표현도 익혀야겠네요~무엇보다 기초가 젤 중요하니깐요ㅎㅎ현재 써니님의 블로그글들을 이메일로 구독중인데 여러모로 배울점이 많아서 좋네요ㅅㅅ 담번엔 감정표현에 관한 글도 올려주시면 감사드려요^^ 좋은주말되세요

  28. BlogIcon Decorating home


    I would like to appreciate your hard work you did write this post, Thanks for sharing this valuable post.

  29. BlogIcon www.atlantahomes101.com


    This looks absolutely perfect. All these tiny details are made with lot of background knowledge. I like it a lot.

Leave a Repl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