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내 인생의 배경음악

Posted By 비회원

2009년 2월 23일 월요일

'120번째 음악페이퍼'



    당신의 배경음악은 무엇입니까.
  


가끔씩 몇몇 특정 음악들 때문에 지난 어느 날의 장면 장면들이 떠오를 때가 있어요. 홀로 커피숍에 앉아 친구를 기다리고 있을 때, 그 곳에서 흘러나온 babyface의 'change the world'는 21살 설레임으로 가득찼던, 그리고 그 노래가 너무 좋아 매일같이 듣고지낸 나의 그 시절을 떠올리게하네요. 또 길을 지나다 어디선가 새어나오는 winterplay의 'who are you'는 그 노래가 어느 드라마 OST로 나오던 그 시기, 나의 일들과 그때 나의 감정들을 다시금 불러일으켜 괜한 상념에 젖게만들기도 하죠.  


어떨땐, 또 이런 생각도 들어요.
TV 드라마나 영화 속 주인공들의 삶에 '배경음악'이 없다면, 저들의 삶이 그래도 저렇게 멋있고, 그럴듯해 보일까.  하나의 예로, 얼마 전 생각보다 저조한 시청률로 끝이 난 '그들이 사는 세상'의  주준영과 송지오. PD로서 그들의 삶은 무척이나 치열하고, 스트레스풀하고, 온종일 일에 시달리는 일중독자들이죠,  그런데 매일같이 밤을 새고 야근을 하는 그들의 삶이, 마음 어느 한 구석에선 조금 멋있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사실, 실 생활의 우리 김PD, 박PD도 그들과 똑같이 야근하고, 밤샘하고 하는데 그들만큼 멋져 보이진 않는데 말이죠.  제가 자주 들어가보는 어느 대표의 블로그에도 이와 비슷한 내용이 있더군요, 회사에서 야근을 할 때, 본인 뒤로 배경음악이 흐르고 있다고 생각해보면, 한결 좀 낫지 않겠느냐, 뭐 이런 말씀들을 적어놓으셨더군요.  야근이든 밤샘이든 선택의 여지가 없는 일이라면, 이렇게 생각하는 게 본인 위로 차원에서 나쁘진 않은 것 같단 생각이 드네요.  


연애를 할 때도 마찬가지죠.  설레임이 가득 할 때 듣는 허밍어반스테레오의 하와이안커플은 내 기분을 한층 더 고조시키고, 헤어져야하나 말아야하나, 생각이 복잡할 때 어디선가 들리던 소울메이트 드라마 OST 삽입곡 'c'mon through'는 나를 미친 듯이 묘한 그레이 감정에 빠져들게 만들죠.  그리고 드라마 연애시대를 보며, 주인공들이 겪는 일들에 나 역시 비슷한 감정을 느끼고, 드라마가 끝이나고 시간이 흘렀어도 그때의 그 음악들에 다시 한번 추억을 더듬게 되기도 하구요.


이렇게 공감이 드라마 속의 배경음악들 또는 추억거리가 있는 나만의 배경음악들은 우리의 추억과 기억, 그리고 지금 이 순간의 모든 감정들을 극대화 시키게 만듭니다. 연인과 처음으로 함께 부른 노래는 우리 둘만이 아는  추억의 노래란 이유로 어디선가 이 멜로디가 들리기라도하면 서로 동시에 눈을 보며 미소짓게 만들죠. 또는 누군가와 헤어지고 돌아오던 직후 내 귓가에 들리던 어떤 음악은 한참이 지났음에도 불구, 그 음악만 나오면 자동적으로 그때가 생각나게 하는 족쇄가 되기도 합니다.


음악 덕분에 추억에 잠기기도 하고, 감정이 더욱 극대화되기도하고, 위로가 되기도 하고...그게 음악의 힘이겠죠, 때론 내 앞에 벌어진 상황들에 가끔씩은 너무 지치거나 힘이들 때, 아니면 오히려 아무일도 벌어지지 않는 삶이 밋밋하게 느껴질 때도 있죠. 이제부턴 그럴 때마다, 그 순간 순간, 내 삶에도 배경음악이 흐르고 있다고 생각해요. 그럼, 우리의 삶이 한결 더 나은, 지금보다 조금은 더 멋진 삶으로 느껴지지 않을까요. 여러분들의 추억이 담긴 배경음악들은 무엇인가요?   



+ 제가 무척이나 재미있게 본 드라마 몇가지 소개하자면, '소울메이트'  '네멋대로해라' '연애시대' '달콤한나의도시' '그들이사는세상' 이렇게 있는데요, (요즘은 영드를 본다죠;;) 그  中에서 '연애시대'.  그 OST로 대중들에게 많이 알려지게 된 스윗소로우의 '아무리 생각해도 난 너를' 입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난 너를 - 스윗 소로우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뷰티풀몬스터의 음악페이퍼는 매주 '월'요일에 보실 수 있습니다.  
(조금 규칙적일 필요성을 느낀 본인. 이 다짐을 만 천하에 공개함으로써
게으름을 사전에 방지하고자 하는 나름의 조치랍니다 .^^;;)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그 외 구독 옵션

Comment List

  1. BlogIcon Navi.


    사람들이 그래서 그렇게 열심히 이어폰을 귀에 꽂고 다니나봐요
    ~

    저도 드라마 '연애시대'를 참 재밌게 봤습니다.
    그런데 드라마 보던 당시 나왔던 김동률의 '아이처럼'과
    드라마 OST의 '아무리 생각해도 난 너를'이 자꾸 헷갈려서..
    조금 곤란했던 기억이 ㅎㅎ

  2. BlogIcon 뷰티풀몬스터


    ㅎㅎ 아이처럼이랑 비슷하다는 생각 한번도 안해봤는데 떠올려보니, 진짜 좀 비슷한 거 같은데요;;;;ㅎㅎㅎ

  3. BlogIcon 어설프군Yb


    오랜만에 들렸고 오랜만에 업데이트된 음악 들었습니다.
    좋은 음악 잘 듣고 가구요. 힘들겠지만.. ㅎㅎ 앞으로도 좋은 음악..
    자주 들려주세요.

  4. BlogIcon 뷰티풀몬스터


    네^^ 오랜만에 뵙는 것 같네요 ㅎㅎ 자주자주 들려주쎄용 ㅎㅎ 저희도 좋은 음악 많이, 자주 소개하도록 노력할께요 ㅎㅎ

  5. BlogIcon 어설프군Yb


    네.. 전 거의 일주일에 매번 들어오는데용.. ㅎㅎ;;
    글이 안올라와서 잘 댓글을 안남겼어용. ㅎㅎㅎ

    앞으로도 기대할께요.

  6. BlogIcon WMINO


    네멋대로해라는 저에게도 Best 드라마였는데.... 처음부터 끝까지 다본 처음이자 마지막 드라마기도 하네요.^^

  7. BlogIcon 뷰티풀몬스터


    아, 네멋대로해라 정말 최고였는데 양동근님을 ㅂ롯해서...연기가 아주 예술이었는데 --그만한 드라마는 갈수록 찾아보기가 힘드네요 ㅎㅎ

  8. 놀부흉내


    이번엔 드라마 OST 특집인가요? (n_n 6)

    일본에 있는 제한상 많이 보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연애시대' 는 운좋게 볼 수가 있었어요.
    맺음이 해피엔딩으로서 한숨 쉴수가 있었는데... 의지만 끌지말고 되돌아가야지. ㅎㅎ

    '그들이 사는 세상' 은 사실 참 재미있었어요.
    특히는 주연들의 연기와 대사도 좋았지만, 베테란 조연진들의 능숙한 연기력과 그에 딱인 대사흐름,
    마치나 한국판 '웃디 알렌' 인듯. 각본 단계에서 많이 의식한 것처럼...

    근데 내가 흐르자마자 꺼버리는 OST 는 러브홀릭 '이별 못한 이별', 그리고 김범수 '보고싶다', 이 두 곡.

    몇년전에 '보고싶다' 를 일본말로 번역해서 당시 애인(일본여자)한테 불러 준 적이 있어요.
    '시누호도 아이타이' (죽을만큼 보고싶다) 하면서...

    명곡인데 슬픈 추억의 배경음악이 되고 말았네요.

    이젠 봄도 올테니, 그 누가 '마이걸' 때 이다해 처럼 '당신이 원하신다면' 을 불러주지 않을까...ㅋㅋㅋ

  9. BlogIcon 뷰티풀몬스터


    의도한건 아닌데 OST시리즈가 되었네요 ㅎ 김범수노래만 들으면 옛날생각나시겠어요ㅠ 봄에는 상큼한 노래가 놀부흉내님 배경음악으로 쫙~~흐르길 ^^

  10. BlogIcon 러브네슬리


    이 밤이 결코 적적하지만은 않네요 ^^ㅋ
    지금 저는 daylight-아는여자' 를 듣고 있었답니다
    이제 스윗 소로우의 노래를 들어봐야겠어요 ㅎㅎ

  11. BlogIcon 뷰티풀몬스터


    감사합니다^^'아는여자'그노래좋지요~아는여자영화도무척재밌게봤는데,그게생각이나네요 ㅎㅎ

  12. BlogIcon 하늘다래


    전 Kiss the Rain 을 좋아해요. 이루마님의 유명한 연주곡이죠..
    그냥 들어도 좋은데..
    그 음악을 피아노로 표현하려면..
    감정이 많이 필요하단걸 느끼게 되서..

    참 좋다죠^^

  13. BlogIcon 뷰티풀몬스터


    넹,kiss the rain 저도 좋아한답니다ㅎㅎ가끔씩 마음을 좀 가라앉히고싶을때 듣고있으면...차분해지는것이..참 좋죠ㅎㅎ

  14. BlogIcon 미도리


    저랑 완전 드라마 취향이 일치하시는군요 ㅎㅎ 팀 블로그로 소개하고 트랙백 남겨요 ^^
    앞으로 쑥쑥 성장하시길~

  15. BlogIcon 뷰티풀몬스터


    아, 그러시구나 드라마를 볼 줄 아시는군요 히히, 트랙백 감사합니다, 소개 감사드려용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