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초콜릿 예찬론자의 달콤하고 응큼한 초콜릿 이야기

Posted By WMINO
2008년 11월 25일 화요일

'104번째 음악 페이퍼'


초콜릿


보기만 해도 먹음직스럽지 않나요? 보통 초콜릿에는 먹음직스럽다는 표현을 잘 쓰지 않는데.... 저는 초콜릿 참 좋아합니다. 그 달콤함이 참 좋습니다. 다른 음식에선 맛볼 수 없는 달콤함이잖아요, 초콜릿은, 지금도 제 관물함에는 초콜릿이 2봉지나 있습니다. 밥 먹고나서 하나씩 까먹기도 하고 TV보면서도 하나씩 까먹기도 합니다. 이렇게 조금씩 먹는 초콜릿은 몸에도 좋다고 하더라구요.


그럼 저도 초콜릿 이야기 좀 해볼까요. 먼저 초콜릿의 향과 맛은 일종의 환각 작용을 합니다. 그래서 사람의 기분을 행복하게 만들어주죠. 마약이 아닙니다.... 초콜릿입니다. 그래서 예전부터 좋아하는 이성에게 초콜릿을 먹이라는 말도 있구요, 초콜릿의 원료인 카카오 버터는 항산화 작용을 하기에 피부의 노화를 막아주고 당분 또한 천연 보습 작용으로 피부를 매끄럽게 만들어줍니다.


이야.... 써놓고보니 마구마구 먹어도 되겠는데요, 초콜릿? 근데 이런 저와 비슷한 생각으로 음악계에서도 초콜릿 노래를 부른 가수들이 있어요. 가장 최근에.... 초콜릿을 완전 사랑한다고 외치며 혜성같이 등장하신 우리 바나나걸 이현지 양이 '맛있어. 못 참겠어. 참을 수 없어. 정말 좋아. 초콜릿 줘. 까맣고 달콤해 완전 좋아. 초콜릿 초콜릿 줘'라며 반말로 초콜릿을 요구하는 일이 있었죠.


초콜릿을 얼마나 좋아하면 존댓말을 쓸 겨를도 없이 저렇게 반말로 초콜릿을 요구할까 라는 생각을 해보며 오늘은 또 다른 가수의 초콜릿 이야기를 들려드리려 합니다. 바로 하림의 초콜릿 이야기입니다.
 


초콜릿 이야기
하림



제가 듣는 모든 음악의 뮤지션들을 좋아하지만 하림은 특히나 좋아합니다. 제가 그의 노래를 노래방에서 부르기 좋아해서입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이유지만 그는 음악 만으로도 충분히 사랑받을만한 뮤지션이예요.


이 초콜릿 이야기에서는 참 다양한 초콜릿이 등장해요. 치약맛 나는 민트 초콜릿, 부드러운 초콜릿, 와사삭 부서지는 크런키 초콜릿, 그리고 브랜디를 품고 날 취하게 만드는 엉큼한 초콜릿까지.... 그리고 하림은 말합니다.


아무리 우울한 날, 안 풀리는 날, 바보처럼 웃게되는 날. 초콜릿 한입 베어물며 행복한 상상에 취한다고 말이죠. 이 노래만큼 초콜릿 먹었을 때의 느낌을 완벽하게 묘사한 곡이 있을까 싶어요.


이렇게 글을 쓰다보니 또 초콜릿이 먹고 싶어졌는데요. 이런 주말에 아늑한 기분으로 방바닥에서 딩굴딩굴하며 우초코, 좌만화 자세로 주말을 보내보는 것은 어떨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원은 게시일을 기준으로 약 1주일간 제공되며 1주일 후에는 삭제됩니다.
블코추천버튼 블로그뉴스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그 외 구독 옵션

Comment List

  1. BlogIcon Early Adopter


    아..갑자기 단게 땡기는군요.....=ㅅ=//

  2. BlogIcon SUNNY


    꿀꺽.. 저도 그래요.. ㅠㅠ

  3. BlogIcon WMINO


    저도 단게 땡겨요.
    초콜렛도 무지하게 좋아해서.^^;;

  4. BlogIcon Navi.


    '민트초코=치약맛' 이라는 건 보편적인 상식(?)이었던거군요.
    예전에 어떤 분이 '치약맛 아이스크림'을 사오라고 주문을 해서
    초큼 당황한 적이 있습니다 ㅋㅋ

    아, 듣다보니 이 노래.. 끝까지 들어야 하는 노래네요~♬

  5. BlogIcon WMINO


    사실 저도 이 노래 들으면서 알았습니다.;;

    NAVL님.
    이 음악 포인트를 정확하게 집으셨네요.

    저 마지막 2~30여초 정도를.
    정말 좋아하거든요.^^

  6. BlogIcon Navii.


    음...
    초콜렛 먹고 랄라라~ 한 마음상태를 표현한 건 아닐까요?
    ㅋㅋㅋ

  7. BlogIcon xarm


    앗.. 저번 귤에 이어 오늘은 초콜릿...
    WMINO님은 먹는 것을 주제로 한 음악 이야기 담당이신가요?^^;
    재주소년의 '귤'도 그렇고 이 노래도 다 재밌네요~ㅎㅎㅎ

  8. BlogIcon WMINO


    XARM님!
    제 계획을 어찌 그리 잘 꼬집어주시는지요.
    이미 들켜버렸네요.ㅠㅠ

    앞으로도 한 두번 정도는 또 먹을 것에 대한 이야기를 쓰려 하는데요.
    제가 먹는 것.
    참 좋아해요.^^

  9. BlogIcon 하늘다래


    저도 초콜렛 완전 좋아해요!!! ㅎㅎ
    케잌도 초코 케잌만 +_+)/
    노래도 잘 들었어요 ^^

  10. BlogIcon WMINO


    하늘다래님 이리 매번 댓글 감사합니다.^^

    저도 한때.
    우초코케잌
    좌초코우유
    먹으며 행복한 나날을 보냈었어요, 호호.

  11. 놀부흉내


    초콜릿... 좋아하긴 하지만 늘쌍 먹긴 어렵죠 ...

    왜냐면 집에서 책이나 TV좀 보면서 먹기 시작하면, 단꺼번에 한 함쯤이야 다 먹어지워버리니까 ... 그 담엔 목도 마르고 ... 탄산음료가 딱인데요. 칼로리가 너무너무 무서워요.
    맛있는 건 사실이지만, 그 만큼 환각작용(+ 찌기)도 큰 셈이죠. 그렇다고 간단히 끊을수도 없고 ... ㅎㅎ

    근데 직장에서 오후 4시에 책상 구석에서 꺼내고 입에 살짝 던져 먹는 한알의 초콜릿맛은 진짜 죽어요.
    힘겨운 하루 속에서 자그마한 기쁨이지만 이런게 구복(口福)인것 같아요.

    아∼∼∼ 먹고 싶다. (n_n 6)

  12. BlogIcon WMINO


    아침 점호 끝나고 출근하기 전에 선임들 몰래.
    입안으로 던져넣는 ABC 초콜렛 한알은....
    먹어보지 않은 자는 몰라요, 정말. ㅋㅋㅋㅋㅋ

  13. BlogIcon 데이먼


    미노님의 포스트네요~ ㅋ
    옛날에 초콜릿을 자주 즐겨찾았지만..
    초콜릿 사러가는게 여간 귀찮은게 아니에요 ㅋㅋ

  14. BlogIcon WMINO


    전 그래서 한번 살 때 3봉지를 한꺼번에....^^;;
    그래야 또 안 나가도 되거든요, 호호호호.

  15. BlogIcon 데이먼


    ㅎㅎ 그러시군용..^^
    대형 할인 마트가면 초콜렛을 좀 사놓아야겠습니돠~~ ㅎㅎ

  16. BlogIcon 웬리


    한 때, 초콜렛 정말 좋아하던 때가 있었는데요. 여전히 초콜릿의 제왕은 ABC 초콜렛 바의 제왕은 트윅스 인거 같아요. 요새 하림씨는 모하나요? 1집 정말 좋아했었는데...

  17. BlogIcon WMINO


    역시나.
    초콜릿 제왕은 ABC초콜릿이죠.^^

    하림씨는 왜 3집을 안 내는 것일까요?
    이리 기다리는 팬들의 마음을 모르고....ㅠㅠㅠ

  18. BlogIcon 금드리댁


    처음뵙겠습니당 ^^

    음식 노래는 '팥빙수'만 있는 줄 알았었는디..
    멋집니다..
    사진에 넋놓고 있다가 초쿄렛 음악 자알` 듣고 갑니당...
    가수 하림은 이름만 알고 있었는디.. 노래 제대로 한번 들었으니... 자~ 누구한테 자랑한다? ㅎㅎ

    역시, 블로그 돌아다녀봐야 한단 이야기가 맞긴 맞군요..
    아~~ 갑자기 배가 고프다.. ㅎㅎ

  19. BlogIcon WMINO


    이 곳에 오시면.
    블로그는 돌아다녀봐야 한다.
    라는 생각과.
    참 괜찮은 블로그 찾았구나 라는 생각까지 갖게 해드리겠습니다.^^

  20. BlogIcon 금드리댁


    멋지십니당..맘에 쏙 드는 댓글이었습니다용 ㅎㅎㅎ

Leave a Reply